SPACE / 공간

문화사이다는 사람과 공간을 연결합니다.
다양한 공간이 문화로 채워지고 시민들이 문화를 향유합니다.

ⓒ2019.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All Rights Reserved. 작품이미지의 도용 및 무단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골목다방

주      소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북문로2가 사직대로 361번길 8-14
운영시간 오후 12:00 ~ 오전 12:00
연 락 처 070-4116-5033
해시태그 #카페 #골목다방 #성안길카페 #라이브카페 #밴드공연 #골목문화
관련링크 웹사이트 페이스북
공간소개

+ 골목길에 자리한 작은 휴식

 

청주 사람들에게 친근한 동네인 시내 성안길에는 고소한 커피와 함께 라이브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카페, '골목다방'이 있다. 길게 늘어선 건물들 가운데 “여기인가?” 싶은 골목길로 들어서면 어렵지 않게 골목다방의 입구를 찾을 수 있다. 나즈막한 창가에는 누군가 남겨둔 추억들이 빼곡히 남아있다. 일상에 조금쯤 지쳐있다면 멀리 떠나지 않아도 괜찮다. 커피와 음악이 주는 작은 휴식을 라이브까페 골목다방에서 모두 맛볼 수 있으니.

 

 

+ 복합문화공간

 

가게 문을 열고 들어서면 특별한 사장님과 영업사원들이 맞이한다. "돈을 벌기보다 그냥 자유롭게 즐기며 공연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었다."고 말하는 이창옥 대표는 ‘골목다방’을 단순히 커피를 파는 가게가 아니라 시민들과 문화를 나눌 수 있는 공간, 음악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운영하고자 한다. 이렇게 모두가 좋아할만한 공간인 ‘골목다방’이 생긴 지 벌써 8년째다.

 

골목다방에서 공연이 있을 때면 일대 골목은 소극장으로 변한다. 골목을 걸어가던 사람들은 어느덧 관객이 되어 공연하고 있는 밴드와 함께 소통하고, 이국적인 분위기가 형성된다. 이 대표는 청주에 공연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한 것, 새로움이 없는 항상 같은 장르의 행사만 운영되는 것에 아쉬움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작더라도 ‘골목길사운드데이’, ‘Acoustic Night’, 'RISE UP FEST', '라이브카페데이' 등 지역의 아티스트들과 힘을 모아 꾸준히 새로운 행사나 공연을 보여주려고 노력한다. 

 

언젠가 청주에서 락 페스티벌을 여는 꿈을 꾼다는 이 대표는 ‘싱크투라이즈’에서 12년째 보컬을 맡고 있다. 2016년도에는 정규 1집 앨범 [Paid in Full]을 발매했으며, 2017년도에는 컴필레이션 앨범 [All Kinds of Victim] 14번 트랙에 곡 Nation For The People로 참여하기도 했다. 또 최근에는 일본, 대만, 자카르타 등 해외공연을 계획중이다.

 

골목다방을 찾는 손님들 중 여성의 비율이 높은데 왜인지는 가게의 영업사원들을 보면 쉽게 알 수 있다. 고양이 ‘모카’와 ‘코히’는 골목다방을 보다 친근하고, 머무르고 싶은 공간으로 만드는 친구들이다. 이창옥 대표는 가게를 오픈했을 때부터 골목 길고양이들의 밥을 챙겨주고 있다. 이는 그의 일상에 커다란 행복이라 가능한 끝까지 책임지고 싶다고. 



관련이미지

ⓘ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연관컨텐츠